送人송인 / 님을 보내고 / 鄭知常정지상

庭前一葉落[정전일엽락]   뜰 앞에 잎새 하나 떨어지니

床下百蟲悲[상하백충비]   마루밑 뭇 벌레 슬피 우누나

忽忽不可止[홀홀불가지]   홀홀히 떠나니 막을 수 없어

悠悠何所之[유유하소지]   유유히 어디로 가시었는가

片心山盡處[편심산진처]   조각난 마음은 산 끝에 걸려

孤夢月明時[고몽월명시]   달 밝으면 외로운 꿈을 꾸니

南浦春波綠[남포춘파록]   남포에 봄 물결 푸르러질 때

君休負後期[군휴부후기]   그대 우리 기약 어기지 마오

<送人송인 / 님을 보내며 / 鄭知常정지상 : 東文選동문선>


  • 홀홀[忽忽]  갑작스러운 모양. 심신이 불안한 모양. 실의한 모양. 깃발 따위가 바람에 펄럭이는 소리. 조심성이 없고 행동이 매우 가벼움. 별로 대수롭지 아니함. 갑자기. 별안간. 돌연. 어느덧. 어느새. 잠깐 동안에. 벌써. 금세. 순식간에.
  • 유유[悠悠]  아득히 먼 모양. 생각하는 모양. 가는 모양. 한가한 모양. 아득하여 끝이 없는 모양. 걱정하는 모양. 때가 오랜 모양. 침착하고 여유가 있는 모양. 많은 모양. 길다. 장구하다. 아득히 멀다. 요원하다. 느긋하다. 유유하다. 여유 있다.
  • 편심[片心]  작은 마음. 일방적인 마음. 좁은 마음. 일방적으로 치우친 마음. 한 조각 마음으로, 외로운 심정.
  • 남포[南浦]  포구(浦口) 이름. 평안남도 평양(平壤) 대동강(大洞江) 가에 있다.
  • 후기[後期]  뒷날의 기약(期約). 뒤의 시기(時期). 또는, 뒤의 기간(期間). 예정된 기일보다 늦어지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