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하늘인들 나를 어쩌겠는가 <채근담>


하늘이 나의 복을 박하게 하면

나는 나의 덕을 두터이 하여 맞을 것이고

하늘이 나의 몸을 힘들게 하면

나는 나의 마음을 느긋이 하여 도울 것이며

하늘이 나의 처지를 곤궁케 하면

나는 나의 도를 형통케 하여 길을 열 것이니

하늘인들 나를 더 어찌 하겠는가.


天薄我以福,  吾厚吾德以迓之.
천박아이복,  오후오덕이아지.
天勞我以形,  吾逸吾心以補之.
천노아이형,  오일오심이보지.
天阨我以遇,  吾亨吾道以通之.  天且奈我何哉.
천액아이우,  오형오도이통지.  천차내아하재.

<채근담菜根譚/명각본明刻本(만력본萬曆本)/전집前集(091)>


  • 경우[境遇] 놓여 있는 조건이나 놓이게 되는 형편 또는 사정.

[譯文]  吾厚吾德  逸心補勞

上天減薄我的福分, 我以延厚我的德行來迎接它 ; 上天勞累我的形體, 我以放逸我的心情來彌補它 ; 上天屈厄我的境遇, 我以亨通我的至道來通達它. 上天又能奈何我什麼呢!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opyright (c) 2015 by 하늘구경 All rights reserved
error: Alert: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