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지나친 칭찬을 받아서는 안 된다 <채근담>


완전히 하려다

비방을 받을지언정

실정보다 지나친

칭찬을 받아서는 안 된다.

뜻밖의 재앙을 당할지언정

분수에 넘치는

복을 받아서는 안 된다.


寧有求全之毁,  不可有過情之譽.
영유구전지훼,  불가유과정지예.
寧有無妄之災,  不可有非分之福.
영유무망지재,  불가유비분지복.

<채근담菜根譚/청각본淸刻本(건륭본乾隆本)/평의評議(7)>


  • 구전[求全]  완전무결을 추구하다. 일을 성사시키려고 하다. 일이 성사되기를 바라다.
  • 과정[過情]  상정(常情: 사람에게 공통적으로 있는 보통의 인정)에 지나침. 실정보다 지나침.
  • 무망[無妄]  뜻하지 않은 사이. 일이 갑자기 생기어서 생각지 아니하였을 판. 실리(實理)의 자연(自然)으로서 조금의 위망(僞妄)도 없는 것.
  • 비분[非分]  제 분수에 맞지 않음. 제 분수(分數)가 아님. 분수(分數)에 지나침.

[譯文] 不違求全 不逐非分

寧可有保全聲譽的毁謗, 不可以有超過常情的贊譽 ; 寧可有平白無故的災禍, 不可以有不是本分的福氣.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opyright (c) 2015 by 하늘구경 All rights reserved
error: Alert: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