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연적戀敵 제거법除去法 <전국책:초책>


위왕(魏王)이 초왕(楚王: 회왕懷王)에게 미인(美人)을 보내니, 초왕이 기뻐하였다.

부인(夫人) 정수(鄭袖)는 초왕이 새로 온 여자를 좋아한다는 것을 알고는 자신도 새 여자를 매우 예뻐하였다. 의복과 노리개를 새 여자가 좋아하는 것으로 골라주고, 기거하는 방이며 침구도 새 여자가 좋아하는 것으로 택해주어 왕보다 더 사랑하는 모습을 보였다.

초왕이 말하였다.

“부인이 남편을 섬기는 것은 미색(美色: 색정色情)으로 하는 것이고, 질투하는 것은 자연스러운 감정이다. 그런데도 지금 정수는 내가 새 여자를 좋아하는 것을 알고, 나보다도 더 새 여자를 사랑해 주고 있다. 이는 효자가 그 어버이를 섬기는 것 같고, 충신이 그 임금을 섬기는 것과 같다.”

정수는 왕이 자기가 질투하지 않는다고 믿게 되었다는 사실을 알게 되자 새 여자에게 말하였다.

“대왕께서는 당신의 미모를 사랑하고 계셔요. 하지만 당신의 코만은 싫어하셔요. 그러니 대왕을 만나 뵐 때는 꼭 코를 가리도록 하셔요.”

그래서 새 여자는 왕을 만날 때면 얼른 그의 코를 가리게 되었다.

이를 이상하게 여긴 초왕이 정수에게 물었다.

“저 새 여자가 나를 만날 때면 늘 코를 가리는데 무슨 까닭이오?”

정수가 말하였다.

“저는 그 까닭을 알고 있습니다.”

초왕이 말하였다.

“좋지 않은 말일지라도 반드시 말하시오.”

정수가 말하였다.

“그녀는 대왕의 체취가 맡기 싫어 그러는 것 같습니다.”

초왕은 격노하여 말하였다.

“고얀 것 같으니!”

그리고는 코를 자르라 명하고는 누구도 그 명령을 거역하지 못하게 하였다.

<전국책戰國策 : 초책楚策(4)>


魏王遺楚王美人, 楚王說之. 夫人鄭袖知王之說新人也, 甚愛新人, 衣服玩好, 擇其所喜而爲之 ; 宮室臥具, 擇其所善而爲之. 愛之甚於王. 王曰: “婦人所以事夫者, 色也 ; 而妬者, 其情也. 今鄭袖知寡人之說新人也, 其愛之甚於寡人, 此孝子之所以事親, 忠臣之所以事君也.”

鄭袖知王以己爲不妬也, 因謂新人曰: “王愛子美矣. 雖然, 惡子之鼻. 子爲見王, 則必掩子鼻.” 新人見王, 因掩其鼻. 王謂鄭袖曰: “夫新人見寡人, 則掩其鼻, 何也?” 鄭袖曰: “妾知也.” 王曰: “雖惡必言之.” 鄭袖曰: “其似惡聞君王之臭也.” 王曰: “悍哉!” 令劓之, 無使逆命. <戰國策 : 楚策(四)>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opyright (c) 2015 by 하늘구경 All rights reserved
error: Alert: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