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우슬초 이발관


오래된 이발관에 우슬이 자란다.

자상한 이발사 어르신이 산에서 캐오셨단다.

무언지도 모르고 캐오셨단다.

산에서는 엉크러설크러 살았을 것이

나름 꽃도 맺히고 우뚝허니 당당하게 산다.

세월은 가고 세상은 나날이 변한다.

어쩔 수 없는 일이지만, 그래도

그대로 있었으면 싶은 것들이 있다.


우슬초[牛膝草] 쇠무릎지기

비름과의 여러해살이풀. 줄기에 있는 마디의 형상이 소의 무릎과 유사하다고 하여 쇠무릎지기라 호칭되기도 한다. 높이는 50~100cm이며, 줄기는 가지가 많고 마디가 두드러진다. 잎은 마주나고 타원형이다. 8~9월에 연한 녹색 꽃이 수상(穗狀) 화서로 피고 열매는 포과(胞果)로 겉에 가시가 있어서 사람의 옷에 잘 붙는다. 뿌리는 임질약, 강장제, 이뇨제, 해열제 따위로 쓰고, 줄기와 잎은 독사에 물렸을 때 해독약으로 쓴다. 형태가 무릎을 닮은 것과 같이 무릎의 질환을 치료하는 데 현저한 효과가 인정되고 있다. 또 허리와 다리가 무겁고 통증을 느끼며 때로 근육경련이 있을 때에 많이 활용된다. 한국, 일본, 중국, 대만, 히말라야 등지에 분포한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opyright (c) 2015 by 하늘구경 All rights reserved
error: Alert: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