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수를 알고 낌새를 알면 <격양시>

분수에 알맞으면 몸에 욕됨이 없고

기미를 알면 마음 절로 한가하니

비록 인간 세상에 살더라도

도리어 인간 세상을 벗어나는 것이다.


安分身無辱,  知幾心自閑.
안분신무욕,  지기심자한.
雖居人世上,  卻是出人間.
수거인세상,  각시출인간.

<明心寶鑑명심보감/擊壤詩격양시>


卻是각시 : 도리어 ~이다.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