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죄지으면 벌받는다 <청성잡기>


드러나게 죄를 지으면

사람들의 책망이 닥치고

은밀하게 죄를 지으면

귀신의 주벌이 엄습한다.

이 두 죄를 함께 지으면

하늘의 재앙이 몰려든다.


作罪於昭,  人責及之,  作罪於闇,  鬼誅襲之,
작죄어소,  인책급지,  작죄어암,  귀주습지,
昭暗俱罪,  天禍集之.
소암구죄,  천화집지.

<靑城雜記청성잡기/質言질언>


  • 責望책망 : 허물을 들어 꾸짖음. 잘못을 꾸짖거나 나무라며 못마땅하게 여김.
  • 鬼誅귀주 : 귀신(鬼神)이 내리는 벌(罰)
  • 誅罰주벌 : 죄(罪)를 저지른 사람을 꾸짖어서 벌(罰)을 줌.
  • 掩襲엄습 : 불시에 습격(襲擊)함. 적군 따위가 갑자기 들이닥치거나 덮침. 감정, 생각, 감각 따위가 갑작스럽게 들이닥치거나 덮침. 엄격(掩擊).
  • 天禍천화 : 하늘에서 내리는 재앙.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opyright (c) 2015 by 하늘구경 All rights reserved
error: Alert: Content is protect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