梁甫吟양보음 / 이도살삼사 / 諸葛亮제갈량

步出齊城門[보출제성문]   제나라의 성문을 걸어 나서니

遙望蕩陰里[요망탕음리]   저 멀리 탕음리가 바라보이네

里中有三墳[리중유삼분]   마을 안에 있는 세 개의 무덤

纍纍正相似[유유정상사]   크기나 모양이 서로 비슷하네

問是誰家塚[문시수가총]   어느 집안 무덤인가 물었더니

田疆古冶氏[전강고야씨]   전개강 고야씨등 무덤이라네

力能排南山[역능배남산]   힘으로 남산을 밀어낼 만하고

文能絶地理[문능절지리]   학문은 땅의 이치 끊을 만한데

一朝被讒言[일조피참언]   하루 아침 모략에 걸려들어서

二桃殺三士[이도살삼사]   두 개 복숭아로 셋이 죽으니

相國齊晏子[상국제안자]   제나라 재상 안자가 그리 했네

<梁甫吟양보음 / 諸葛亮제갈량>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